인도네시아 중부자와 살라띠까지역등/ 윤재남 선교사

인도네시아 중부자와지역을 거점으로 하여 수마트라섬, 깔리만탄섬등을 순회하며 교회 개척사역과 유치원, 공부방 사역을 확대하고 있음 , 사단법인나누리는 꼬팽이라는 산악지역(주민의 70%가 무슬림)에 위치하며 건물은 낡고 비좁아 증축과 보수가 시급한 끄랑깽교회의 증축 및 보수비 전액지원 했음. 현재 재정이 넉넉지 않아 주변에 있는 장로님의 집 창고를 개조, 대나무로 내부를 꾸며 공부방을 만들어 150명 정도의 아이들을 7명의 선생님들이 교육을 하고 있는 공부방과 유치원의 아이들을 결연하여 지원하고 있습니다.

70%이상이 무슬림인 학생들을 어려서부터 기독교 교육을 받도록 하는 유치원과 공부방사역이 활성화되고, 무슬림들의 반대로 교회의 설립이 어려운 이곳에서 교회가 세워지며, 계속적인 결연아동이 맺어지도록 많은 후원자를 기다립니다.  

인도네시아 소식입니다.

최고관리자 0

 

d0fce07b66dd82f9c79fcd0db92d669b_1512618
d0fce07b66dd82f9c79fcd0db92d669b_1512618
d0fce07b66dd82f9c79fcd0db92d669b_1512618
d0fce07b66dd82f9c79fcd0db92d669b_1512618

나누리 비전센터에서 지원하는 끄랑깽 교회의  공부방에 계속적으로 후원을 하는 가운데 이번에 

성적 우수자 6(왼쪽부터 유다, 에리까, 두이 아스뚜띠, 싸니, 실라, 참석하지 못한 아이는 이라) 에게 장학금을 지원했습니다

아이들이 좀 더 희망을 주기 위해 준비한 것입니다.

복음을 들고 나아가는 발걸음에 하나님의 은혜가 있기에 씩씩하게 나갈 수 있었습니다. 저는 혼자 사역지로 가지만 

나누리 선교비전센터의 모든 회원님들의 기도가 있었기에 외로움을 느끼지 못하고 지금까지 사역할 수 있었습니다. 

모든 것이 협력하여 이루어지는 사역 가운데 오직 우리의 소망은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는 것입니다

하나님 나라를 바라보며, 그 나라의 종으로서 사역을 감당할 수 있어 오늘도 힘차게 앞으로 나아갑니다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 살라띠가에서  윤재남선교사 올림

 

 

0 Comments